뉴스홈 > 사회
2019년10월01일 14시12분 882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청송경찰서, 보이스피싱 피해 막은 현서농협 김준석 과장에 표창장 전달
 청송경찰서(서장 이성균)가 지난 1일 현서농협(조합장 김해환)을 찾아 범죄 피해자를 막은 농협 직원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표창장과 선물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현서농협을 찾은 50대 농민이 불안한 표정을 지으며 다급히 현금 400만원을 입금하려고 하자 현서농협 김준석(42) 과장이 이상한 낌새를 눈치 채고 송금한 통장을 곧바로 지급 정지해 피해를 막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에서 이 농민은 “범죄에 연루돼 현재 검찰에 극비리 수상 중이며 현금 400만원을 부쳐달라”는 전화를 받고 농협을 찾아 그가 알려준 계좌로 돈을 송금한 것으로 알려줬다.

 이성균 청송경찰서장은 “전화금융사기는 예방이 중요한 만큼 금융기관 직원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신고를 부탁드리며 농협 직원의 빠른 판단과 협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윤정배 (icstv@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1]
다음기사 : 청송경찰서, 전국최초 금융기관 스마트 음성안내시스템 설치 (2019-10-03 11:41:37)
이전기사 : 청송경찰서, 보이스피싱 막은 청송농협 직원에 표창장 전달 (2019-09-18 17:50:04)